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7 21:56

  • 뉴스 > 사회

장성군, 귀농‧귀촌인 안정적 정착 위해 원주민과의 주민화합 도모

기사입력 2022-01-19 16:4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장성군이 귀농․귀촌인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원주민과의 주민화합 도모에 앞장선다.

먼저 군은 ‘따뜻한 귀농‧귀촌 마을만들기 사업’을 추진한다. 마을 내에 미니정원, 체육시설 등을 조성하고 함께 환경개선, 체육활동 등을 할 수 있도록 환경개선비, 활동비 등을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올해 2개 마을을 선정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귀농․귀촌인과 원주민의 갈등을 해결하고 융합할 수 있는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 사업’도 추진한다. 마을 공동체 의식 회복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운영, 선도마을 견학, 체험 등을 위한 교육비, 소품비 등을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올해 10개 마을을 선정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장성군은 ▲영농정착지원사업 ▲농가주택 수리비 지원사업 ▲연어귀농인 정착장려금 지원사업 ▲귀농인 창업활성화 지원사업 등 귀농‧귀촌인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장성군 #귀농․귀촌인 #스몸비 #융화교육 #영농정착지원사업 #연어귀농인 정착장려금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