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7 21:56

  • 뉴스 > 지방자치뉴스

박용화 의원, ‘남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관리 감독 철저 당부

기사입력 2022-01-19 16:2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윤 산 기자]광주 남구의회 박용화 의원이 19일 진행된 제282회(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남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대한 관리 감독 철저를 당부했다.

남구는 백운광장을 중심으로 양림동, 사직동, 방림2동에 1,390억원의 예산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박 의원에 따르면 남구에서 진행 중인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각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사업들로 ‘양림동’은 근대 역사 문화유산을 기반으로 ▲문화교류센터(MBC 오픈 스튜디오 등), ▲청년창작소 ▲거리책방 거점 플랫폼 등이 생겨나고 ‘사직동’은 ▲통기타·국악살롱 5개소 ▲시간우체국 ▲사직천년둘레길 등이 조성된다. 또한 ‘방림2동’에는 ▲시니어 창업센터 ▲테마거리 ‘백운광장’ 인근에는 ▲푸른길 브릿지(공중보행로) ▲스트리트 푸드존 ▲로컬푸드직매장 ▲청년 복합 플랫폼을 만든다.

박 의원은 “모든 사업이 금년을 기점으로 마무리 되고 백운광장 도시재생사업은 늦어도 2023년에 종료 되어 이 시점에 사업 점검 필요성을 느꼈고, 3월 9일 대선과 6월 1일 지방선거를 앞둔 남구 공직자들은 오롯이 22만 남구 주민을 위해 흔들림 없이 사업 진행을 추진해야한다”며 안전한 사업 진행을 당부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윤 산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