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3 18:01

  • 뉴스 > 지방자치뉴스

[해남] 송지 동현항-문내 임하항, 2022년도 어촌뉴딜300 공모 선정

기사입력 2021-12-06 20:1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중앙통신뉴스=김광배 기자]해남군 송지 동현항, 문내 임하항 2개소가 내년도 어촌뉴딜300사업 신규대상지로 선정돼 국비 119억원 등 총 170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해남군은 4년 연속 어촌뉴딜사업 공모에 선정되며 어촌 활성화와 주민소득 향상에 청신호가 되고 있다.
사진 : 문내면 임하도
해양수산부의 국책사업으로서 2019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어촌뉴딜 300사업은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필수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특화사업을 추진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지역밀착형 생활SOC사업으로 국비 70%를 사업비로 지원하게 된다.

2022년도 어촌뉴딜300사업은 전국 54개 시·군·구에서 187개소가 신청해 3.7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으며, 서면평가와 현장평가 및 종합평가를 거쳐 50개소가 사업지로 최종 선정됐다.

군은 송지 동현항에 총사업비 94억원을 투입, 어항시설을 정비하고, 다목적 커뮤니티센터, 어항공원 등을 조성하며, 문내 임하항에는 76억원을 투입하여 방파제 신설, 임하바다갤러리 조성, 복지센터 신축 등을 추진한다.
사진 : 송지면 동현항
명현관 해남군수는 “삼면이 바다인 해남의 어촌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면밀히 공모를 준비해 온 결과 4년 연속 사업선정의 쾌거를 이루게 됐다”며 “주민들의 삶의 터전인 어촌 환경 개선은 물론 필수 기반시설의 현대화로 지역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어업 생산성 증대와 소득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해남군은 2019년 2개소 150억원, 2020년 3개소 247억원, 2021년에 2개소 182억원에 이어 2022년 2개소 170억원을 확보하여 총사업비 749억원을 확보했으며 대상지는 총 9개소로 늘었다.

 

#해남군 #문내면 임하도 #송지면 동현항 #어촌뉴딜300사업 #명현관 해남군수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김광배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