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18 22:36

  • 뉴스 > 사회

'장성 황금사과' 조각으로 재탄생..'서울국제조각페스타' 전시

기사입력 2021-11-29 19:4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중앙통신뉴스] 옐로우시티 장성 황금사과가 국내 최대 규모의 조각 전시회에 소개된다.

29일 장성군은 사과를 소재로 다양한 작품활동을 펼치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 여성 조각가인 정춘표 작가가 ‘제10회 서울국제조각페스타 2021’에 황금사과를 형상화한 조각 작품을 전시함에 따라, 군 대표 특산물인 황금사과를 함께 홍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 : 장성 황금사과
한국조각가협회가 주최하는 ‘제10회 서울국제조각페스타 2021’는 오는 30일부터 내달 7일까지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개최된다. 대규모로 진행되는 행사인 만큼, 전시 및 홍보를 통해 장성 황금사과 브랜드의 대외적 이미지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성군이 2017년 ‘황금사과 육성사업 프로젝트’를 추진하면서 재배하기 시작한 황금사과는, 일반사과보다 갈변은 적고 비타민C, 사과산의 함유량은 2배 이상 높다. 풍부한 과즙과 아삭아삭한 식감에 높은 당도를 자랑해 본격 출하 2년만에 장성을 대표하는 과일로 자리매김했다. 현재 41농가가 참여해 14.8ha 규모로 황금사과를 재배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포화상태에 놓인 사과 유통시장을 새롭게 개척하기 위해 개발한 것이 바로 황금사과였다”면서 “이번 기회를 통해 황금사과가 전국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명실상부 대세 과일로 우뚝설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장성군 #유두석 군수 #장성 황금사과 #정춘표 작가 #서울국제조각페스타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