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18 22:36

  • 뉴스 > 사회

[완도]청산도 구들장논, 대한민국 조경대상 장관상 수상

기사입력 2021-11-26 15: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청산도 구들장논 보존협의회와 주민 참여 농촌 고유경관 보전사업 성과
-메밀, 유채, 청보리, 코스모스 등 계절별 경관 작물 식재
[중앙통신뉴스] 완도 청산도 구들장논 보존협의회가 진행하고 있는 ‘청산도 구들장논 고유 경관 보전사업’이 ‘2021년 제11회 대한민국 조경대상’ 민간 부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26일 군에 따르면 청산도 구들장논은 독특한 관개 시스템과 생물종 다양성 등의 가치를 인정받아 지난 2013년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호, 2014년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 세계 중요 농업유산 유산으로 등재됐다.

 ‘청산도 구들장논 고유 경관 보전사업’은 고령화로 인한 휴경지 증가에 대응하고 독특한 농업 유산을 보유하고 있는 청산도의 고유 경관 보전을 목표로 청산도 구들장논 보존협의회가 완도군의 지원을 받아 추진하고 있다.
 
군은 지난 2016년 부흥리 휴경 구들장논 시범 사업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양중리 등 4개 마을, 총 9만 1051㎡의 휴경지가 복원·정비했다.
 구들장논은 붕괴 석축·논바닥 정비, 수로·농로 정비 등을 통해 경작이 가능한 모습으로 복원돼 메밀, 유채, 청보리, 코스모스 등 계절별 경관 작물을 식재하고 있다.
 
특히 주민과 관광객의 접근이 쉬운 곳은 사진 촬영, 휴식 등이 가능하도록 코스모스 등 경관작물을 식재하고, 그렇지 않은 곳은 코끼리마늘 등을 식재하여 볼거리 제공 및 농가 소득 창출에도 이바지하고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앞으로도 청산도의 자연환경과 구들장논이 조화를 이루는 고유 경관을 지키고 세계중요농업유산인 구들장논을 우리나라 대표 자연경관으로 만들기 위해 관련 단체와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구들장논#신우철완도군수#청산도# 경관보전사업#전복#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