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3 18:01

  • 뉴스 > 생활

함평군 학교면 지사協, 취약계층 난방용품 지원

기사입력 2021-11-19 20:4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  전남 함평군 학교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박옥미, 강연태)는 지난 18일 ‘훈훈(薰薰)한 겨울나기’ 사업을 실시, 관내 취약계층 18가구에 350만원 상당의 난방(전기매트)용품을 지원했다.

이번 사업은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미륵사(주지스님 김현정)의 지원을 받아 추진됐다. 이날 학교면 지사협 위원들은 어려운 이웃을 방문해 난방용품을 전달하며 안부를 살폈다.

강연태 위원장은 “최근 코로나19 뿐 만 아니라 독감도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한파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라는 마음에 난방용품을 전달했다”고 말했으며 박옥미 학교면장은 “앞으로도 지사협 위원들과 함께 힘을 합쳐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이 소외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학교면 지사협은 매년 연말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방한용품을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 복지 안전망 구축에 앞장서고 있다.



#함평군 #학교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미륵사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