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23 21:33

  • 뉴스 > 사회

면역력 강화에 좋은 ‘완도 전복’ 추석 선물로도 인기 끌었다

기사입력 2021-09-27 11:5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중앙통신뉴스]전남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지난 6일부터 17일까지 전복 판매 동향을 분석한 결과 추석 명절 선물로 완도 전복이 인기를 끈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사진 : 완도 전복
27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우체국택배를 이용한 전복 발송 건수는 전년 추석 기간 대비 47.7% 증가한 21만 3891건으로 파악됐으며 완도군 농수특산물 중계 쇼핑몰인 ‘완도군이숍’의 판매량은 지난해 추석 기간 대비 24.1%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매년 추석 명절에 없어서 못 파는 대복(6∼10미)의 경우 산지 출하가격이 전년 추석 기간 대비 8∼14% 가격이 상승했으며,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중대복 크기의 전복이 많이 소비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포털사이트(네이버)에 농수축산물 선물 검색어로 ‘전복’이 이틀간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민의 관심사가 건강에 집중되면서 면역력 강화와 원기 회복에 좋은 완도 전복이 추석 선물로 인기를 끌었던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전복 등 수산물 소비가 둔화됨에 따라 추석맞이 수산물 온라인 할인 이벤트를 실시하였으며, 시청률이 높은 TV 교양 프로그램과 TV와 라디오 중간 광고 등을 통해 수산물을 집중 홍보했다. 또한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해외시장을 뚫기 위해 화상 수출상담회 개최 등 수산물 소비 촉진에 힘쓰고 있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