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5 22:03

  • 뉴스 > 사건

무안경찰, 자가격리조치 위반자 2명 입건.송치

자가격리조치 위반자, 엄정 사법처리

기사입력 2021-02-02 16:0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중앙통신뉴스=박석장 기자] 전남 무안경찰서(서장 윤후의)는 보건 당국의 명령을 어기고 자기격리 장소를 무단으로 이탈한 A씨 등에 대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입건, 2일검찰에 송치하였다고 밝혔다.

2일 무안경찰에 따르면 고발된 A씨 등은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로 지난해12월 2일부터 12월11일까지 2주간 보건당국으로부터 자가격리조치 명령을 받았음에도 물리치료를 위해 병원을 방문하고 인근 친인척집에 방문하는 등 무단이탈로 적발되어 고발되었다.

무안 경찰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서 자가격리 수칙위반자에게 “격리장소 무단이탈이나 격리조치 거부는 중대한 불법행위로서, 벌칙이 강화된 만큼 위반자에 대해서는 더욱 엄정하게 처벌할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중앙통신뉴스 ikbc.net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박석장 기자 (ikbc88@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