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5 22:03

  • 뉴스 > 인권

[광주] 북구, 생활속 인권 감수성 향상 '골목 인권강좌'

기사입력 2016-02-22 15:2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광주시 북구(청장 송광운)가 생활속 인권 감수성 향상을 위해 오는 29일까지 ‘제2기 찾아가는 골목인권강좌’ 수강을 희망하는 10개 그룹을 선착순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모집대상은 인권에 관심 있는 관내 거주 주민 그룹이면 가능하고, 그룹당 10명~20명 내·외여야 하며, 수강을 원하는 그룹은 교육일시·장소·내용 등을 작성해 이메일(juchohui@korea.kr)로 접수하면 된다.

 

강좌는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연중실시하며, 인권전문가가 강사로 참여한 가운데 ▲인권일반 ▲인권침해사례별 대응요령 ▲우리동네 인권의제 토론 등 그룹별 3회로 운영된다.

 

이번 강좌는 기존의 대규모 강의식 집합교육을 탈피하고 작은도서관, 동네카페, 주민 사랑방 등 주민 삶의 공간에 직접 파고드는 소규모 다그룹 방식으로 추진한다.

 

이는 강좌 전반에 걸쳐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노약자, 아동, 여성 등 인권취약계층의 다양한 교육수요를 맞춤형으로 제공하기 위함이라고 북구는 설명했다.

 

송광운 북구청장은 “이번 골목인권강좌는 생활속 인권존중 공동체를 만들어가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민주·인권의 도시로 대변되는 북구에 인권존중사상이 뿌리 내릴 수 있도록 다양한 인권시책을 개발·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네티즌과 함께하는 중앙통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윤 산 기자 (ikbc88@hana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