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강진군, '팜파스 그라스 꽃 단지 체험농장 조성' MOU 체결

기사입력 2020-06-23 오후 4:48:2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강진군이 지난 22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태산 저두 농업회사법인과 ㈜비아이비와 함께 ‘강진군 팜파스 그라스 꽃 단지 체험농장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승옥 군수를 비롯해 상저마을 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팜파스 그라스란 외래종 억새과로 키는 3m 넘게 자라며, 활모양으로 늘어진 잎들이 모여서 둥근 형태로 커다한 포기를 이루며 자란다. 팜파스 그라스는 수정이 이루어지면 꽃이 풍성해지면서 모두 하얀색으로 변하는데 이후 꽃에 색을 입혀 연핑크, 노랑, 연두, 하얀색 등 다양한 색을 감상할 수 있다는 것이 매력적이다.

 

이번 협약은 협약 주체 간 상호협력을 통해 강진군에 활력을 불어넣고 잘사는 농어촌 조성을 목적으로 한다.

 

 

고령화와 급격한 인구감소로 인해 지역공동체의 기반이 무너져 사실상 농사를 지을 사람이 없어지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에 대한 해법으로 쾌적한 대구면 저두리의 자연환경과 더불어 원예작물을 식재해 농어촌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확충하는 사업을 하고자 한다.

 

사업 추진에 있어 필요한 인력과 장비 사용 등은 대구면 상저마을 주민들을 통해 우선적으로 공급받을 예정이다.

 

태산 저두 농업회사법인은 대구면 상저마을 주민들로 구성돼 있으며 농업경영체 등록을 할 예정이다. 작물재배, 농산물 가공과 함께 판매까지 담당할 예정이며 ㈜비아이비가 재정적인 지원을 뒷받침한다.
 

이에 대구면 상저마을 일대 9만㎡(2만7천 평) 규모에 팜파스 그라스 군락지를 조성하여 아름다운 경관과 볼거리로 관광자원화 할 계획이다.

 

 

이승옥 군수는 “국가에서도 쌀 수급 안정화를 위해 경관작물을 통해 휴경을 할 수 있도록 권고하고 있다. 평생 일궈온 농토를 넓은 아량으로 흔쾌히 내어주시는 등 고향 강진의 발전을 위해 힘을 모아주신 상저마을 주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군에서는 행정적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산 저두 농업회사법인 김병윤 대표는“갈수록 고령화에 따른 인구감소로 농사짓는 것이 어려웠는데, 원예작물 재배로 더 쉽고 새로운 소득원이 나와서 우리 상저마을 모든 주민들이 회원으로 모두 책임감을 갖고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김영록
  6. 최형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전동평
  11. 이동진
  12. 임택
  13. 김준성
  14. 서대석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